2 0 1 4 0 7 0 2

+ 3 7 6

   

   

   

   

   

   

   

   

어제 얼집에서 처음으로 이유식이 아닌 밥을 먹었다고 했죠~~~

   

   

그래서 어제 저녁에 저도 처음으로 밥을 봤어요.

처음 주는거라 배부른 식사 목적이 아니라 연습 개념이라
반찬도
그냥 계란부침 ㅋㅋㅋㅋ

제이꺼 밍밍한 계란부침하나 부쳐주고 나머지는 엄마아빠가 소금간+야채+ 잔뜩 넣은 계란말이로 ...

근데 정신놓고 소금을 들이부었.........................

   

   

   

   

   

   

누가 알려준것도 아닌데.. 어디서 본건 있어가지고 포크 들고 찍어 먹는 시늉..

   

   

   

   

진짜 감격이야...
.. 감수성 돋아.

   

   




 

   

근데 시작도 안했는데볼따구에 밥풀은 언제 먹으려고 붙여놨다냐잉~~~

   

   







   

   

   

수저에 묻은 밥풀 , 손으로 집어 먹다보니…. 퍼지는 양이 시원찮았던건지....

   

아님 차례 포크들고 열심히 찍어 먹으려 승질 급해서 안된건지.....

   

   

   

남자요!!!!!!!!!!

   

보여줌.

   

   



   

   

   

바로 이렇게!!!!!!!!!  ㅋㅋㅋㅋㅋ

   

   

   



   

   

   

근ㄷ내가 이럴거 어느정도는 예상은 했다!!!
그래서
그닥 놀랍지는 않음 ㅋㅋㅋㅋ  

   



   

   

   

밥을 먹는건지....

밥이 먹는건지 모르겠다잉~~ ㅋㅋㅋㅋ

   

   

   



   

   

   

근데 슬슬 내가 웃을때 아니라는 …. 현실이 다가….……..

   

   



   

   



   

   

   

얼집에서도 . . . . . 먹었다더니….
말이 뜻이였어 !!!

   

   



   

   



   

   

   

   

욘석아!!! 밥풀이 콧구멍을 막았다고!!! ㅋㅋㅋㅋ

   

   



   

   

   

   

밥풀이 손에 붙어 떨어지니 슬슬 답답해 지기 시작 ㅋㅋㅋㅋㅋ

   



 

   

   

   

엄마보고 떼달라고 하는건지… 
덕지덕지 바른 손에 붙은 밥풀을 나보고 먹으라고 주는건지 ㅋㅋㅋㅋㅋ

   

   

   


   

   

   

그래도 처음에 비해 밥양이 많이 줄었다?
먹긴
먹은거야???

   


라고
했는데 다리에 덩어리 붙어 …….

아니 덩어......

   

   



   

   

   

   

   

   

   



   

   

   

우히우히우히!!!
우리
아가!!!!!

포크로 찍어 먹는건 누가 알려줘져영!!!???

   

   



   

   

   

그나저나 좋은 식탁의자는 놔뒀다 이쑤시개 만들어 쑤실거냐고~~~~

식탁위에 짐부터 정리하고 바닥생활 이제 그만 청산해보자!!!

이러다 엄마 부스터 하나 지르게 생겼다고!!! ㅋㅋㅋㅋ

   

   

   



   

   

   



   

   

   

   



   

   

   

   

   

하악


이제
겨우 시작이겠져?

   

   

   

   



   

   

   

이제는 포크도 집어 던졌.............

   

   



 

   

   

근데 제이도 집에서 먹은거 처음이고 저도 처음이고,,,,

뭔가 약간 당황스러움도 있으면서 흥분되기도 하네요.

이제 아기반찬 만들어야 하나고민도 해야하고

안되면 제이도 엄마아빠처럼 반찬 배달시켜먹자 ㅋㅋㅋㅋ

엄마 요리에서 놓은지 댔다잉~~ ㅋㅋㅋ

   

   


   

   

   

   

정말 이제 시작이네요  ㅋㅋㅋ 
다들
그러시던대….

편한시절 갔다며 ㅋㅋㅋㅋ

   

   


그런데
궁금한거!!

우선은 제가 계속 먹여야 하는거겠죠?

저렇게 가지고 ? 양을 생각해서 많이 줘야 하나요?

   


스스로
수저, 포크질 하고 싶어 하는거 같은데….
저게
입에 들어가는게 절반도 안되는거 같아서….

   


시작하면 어찌 하시나요?

우선은 그냥 직접 먹여주시나요??
언제까지
먹여주시나요
스스로
먹게 연습하는 시기는 언제부터였나용??

Posted by 호야맘 J.mom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39
Today17
Total2,216,462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