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제도 두서도 의미도 없는 카메라 & 핸드폰 사진 방출

 

 

미공개분 공개했으니

미공개도 아니고 공개도 아니고

뭐여 ㅋㅋㅋㅋㅋㅋ

 

 

 

 

 

 

나름 잡아 가지고 다니는 엄마 에코백을

꼬깃꼬깃하게 만들어 주는 제이



 

 

엄마 청소하기 힘들까봐.....

엄마 에코백을 걸레 삼아 질질 끌고 다니면서

머리카락 & 먼지 닦아주는 효자 제이

 

 

 

 

 

 

 

 

 

 

 

 

 

 

 

 

 

 

 

 

 



 

 

뭐하니...? ㅋㅋㅋㅋ

 

돌진해도 너무 했어

벽까지 들이받고 한참 생각해.....

 

 


 

 

 

책장에 다리 한짝 넣고 앞으로 나간다고 징징대고 있는 제이

 

 

 

 

 

 

 

 

 

 

 

 

 

 

 

 

 

 

 

 

 

 

 

 

 

 

핸드폰 사진 뒤적 뒤적 거리다

심령사진 스러운거 발견.

 

 

생각해보니 어느날 조용해서 보니 자기 침대에 가서 뒹굴거리면서

핸드폰 만지작 거리더니

어쩌다 눌린 카메라로 찍으신 신제이 작품.

 

 

작품세계가 난해한........

 

 

 

 

 

 

 

 

 

 

 

 

 

 

 

 

 

 

 

 

 

엄마가 재워주지 않아도 혼자 거실에서 뒹굴 거리다

자기 혼자 쿠션에 누워 잠든

 

어린이집에서는 종종 이런다는데...

나는 너무 생소하다.

 

혼자 너무 감격해서 사진 찍어 제이파파한테 보내려고 주책떨다가

카메라 소리에 움찔해서 .......

 

 

 

 

 

 

 

 

 

 

 

 

 

 

 

 

 

 

 

설거지 하는동안에 왠일로 다리에 매달려서

징지대지 않고 조용한가 싶어 뒤돌아 보니 애가 없어......

 

깜짝놀라 와보니 혼자 안방 문앞에서 이러고 ....ㅋㅋㅋㅋㅋㅋㅋ

 

칫솔들고 장난치다 뭐하냐니까 요래 쳐다보기 ㅋㅋㅋㅋ

 

등껍데기 붙은 거북이 같아잉~~~~~!

 

 

 

 

 

칫솔 달라니까....

입에 물고 ....ㅋㅋㅋㅋㅋㅋㅋ

 

 

 

 

 

자꾸 뺏으려 하니까 자기 침대로 ㅋㅋㅋㅋㅋ

 

 

 

 

 

빛의 속도로 도망다니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동네 배밭공원

 

 

 

 

 

 

 

주말에 와도 한적하고,,, 깨끗하고,,,,

할무니 할아버지도 계시고,,,,

 

 

산이라....

벌레도 많구!!!!!!!!!!!!!!!!!!!!!!!!!!!!!!!!!!!

 

 

 

 

 

 

좋은데 와가지고 너는 잠만 자냐잉~~~~~~~

 

이러고 집에 갈때 깨가지고 안들어가겠다고~~~~~~~~~

들어가겠다고~~~~~~~~

 

~~ 버티다 끌려 들어감.

 

 

안자고 버틸때 여기 데리고 나옴 되겠네....

여기서 재우고 집에 갈때 깨서 문제지만 ㅋㅋㅋㅋㅋㅋㅋ

 

 

 

 

 

 

갑자기 포스팅

마무으으으으으으리~~~~~

Posted by 호야맘 J.m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56
Today34
Total2,216,569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