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대맛집 매화반점(양꼬치)에 가다!

내(남편)가 매우 좋아하는 중화요리집이다!
나는 중국요리를 매우 사랑하기 때문에, 중국집에 대한 포스팅이 아주 많다.
양꼬치도 좋아하고 중국요리도 좋아하기 때문에,
맛있다고 소문난 양꼬치전문점이나 중국집은 포스팅을 할 예정이다.
오랜만에 맛집매니아 종훈(앞으로도 자주 등장할지 모른다)이와 함께
건대에서 멘사동생들(한분은 형님)과 함께 매화 반점으로 향했다.

노릇노릇한 양꼬치

여기가 그 유명한 건대 매화반점!
역시나 줄을 서서 기다려야 했다.
유명한 맛집이라 어쩔 수 없는 듯 ㅠㅠ

우리부부가 정말 좋아하는 칭타오 맥주!
맥주가 맛있기 때문에 양꼬치집을 더 선호하게 되는지도 모른다~

배경날리기를 시전해주신 종훈군 이날 사진찍는 법에 대해서 많이 알려줬다.
종훈이는 잡기에 능하다.
여튼 다시 양꼬치에 집중하면..

양꼬치 맛은 꽤 맛있는 편이지만 아주 특출나진 않았다.
하긴 특출난(?) 양꼬치가 있을까...싶지만 ㅋ

개인적으로 칭타오와 양꼬치는 최고의 조합이라고 생각한다.

가까이서 한 컷!
조금 탄 부분이 보이지만 먹기엔 괜찮았다.

사실... 동생들과 신나게 노느라고... 사진을 많이 안찍었는데... 아쉬워서 중복되는 사진들을 넣었다.

양념은...... 맛이 다 거기서 거기지 특별한 맛은 못느꼈다.
항상 저 양념을 보면 라면 스프가 생각이 난다.

평범~~~한 밑반찬 맛없진 않았다.




돼지고기 청경채 볶음 이거 진짜 맛있다.
깔끔하고 느끼하지 않은 맛!
매화반점이 인기가 많은 이유는 양꼬치도 맛있지만 다른 요리들도 맛있다는 것



까다로운 내 입맛에도 맛있는 매화반점
차이나타운과 비교되는 맛집이다.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맛은 훨씬 맛있다.
사실 돼지고기청경채볶음외에도 몇가지 더 먹었지만,(사진은 찍지 못했다 ㅠㅠ)
시킨메뉴 하나 하나 전부 맛있었다.
양꼬치의 수준은 건대의 리틀베이징과 비슷했지만,
메뉴가 다양하고 맛있기 때문에 매화반점이 더 매력적이다.
하지만, 사람이 많고 시끄럽고 기다려야 한다.
하지만 그것을 감내할만한 만한 가격과 맛이다!
오늘의 포스팅은 너무 짧지만 다음 아내와 함께가서 사진을 많이 찍어서 다시 포스팅을 하겠다.

매화반점 위치
주소 : 서울 광진구 자양4동 4-11
Tel : 02-498-1939
위치 : 건대입구역 5번출구로 나와서 횡단보도 건너지 말고,
오른쪽에 프랑세즈 제과점을 끼고 쭈욱~걸어가다보면
SK 주유소를 지나서 첫번째 골목(양꼬치 거리 표지판 있음)으로
들어가서 좀 더 내려가면 왼쪽에 위치해 있음.


[건대맛집] 리틀베이징 양꼬치 보러가기 클릭!!☜


Posted by 호야맘 J.m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엔별 2011.09.07 0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 보니 양꼬치 먹은지 꽤 오래되었네요.
    한번 먹으러 갈까 봅니다. ^^

  2. 가람양 2011.09.07 07: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꼬치를 먹어보지 않아서..
    그저.. 한 번 먹어보고 싶다.. 네요 ^^;;

  3. Popper_min 2011.09.07 0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꼬치에 칭타오 최고죠. ㅎㅎ 라면 스프 같이 생긴 양념 향이 약간 나는게 저한테는 맛나더라고요. ^^
    여자친구는 향이 싫어서 양념은 안 먹지만... 양꼬치 너무 좋아하는 음식인데.. 주말에 먹으로 가야겠네요. ^^

    • 호야맘 J.mom 2011.09.08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넹넹
      양꼬치는 갈수록 맛있어지는거 같아요 ㅎㅎ
      하도 소고기,돼지고기,닭고기만 먹어서 그런가봐요.
      칭타오가 4천원이면 가격대비 맛은 최고라고 할 수 있지용~~
      주말에... 부럽습니다...
      -by 남편-

  4. 영심이 2011.09.07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예전에 양꼬치 한 번 먹었다가......

    진짜... 내장이 다 튀어나오는 줄 알았어요.. ㅡㅡ;;;;;
    냄새나고 정말 역하더라구요 ㅠㅠ

    제가 먹은 건.... 잘 못하는 집이라서 그랬던 걸까요...?
    보기에는 정말 맛있어 보이는데...
    암튼 웬만하면다 잘 먹는 저였는데... 저도 깜짝 놀랐던 기억이나요 ㅎㅎㅎ

    • 호야맘 J.mom 2011.09.08 2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맨처음부터 냄새나는 집에서 먹으면 정말 힘들어요.
      돼지고기도 냄새나는 집이 있고 안나는 집이 있는것 처럼,양고기도 마찬가지인 것 같아요.
      아마 다른 냄새가 적게나는 곳을 찾아서 가시면 괜찮을 거에요.
      -by 남편-

  5. 카르페디엠^^* 2011.09.07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진짜 맛있겠어요!
    한 번 먹어보고 싶네요.^^

  6. 에버그린 2011.09.07 1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거 보면 라면 스프가 생각 납니다.

  7. 연리지 2011.09.07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고싶은맘 굴뚝같은데 뭐라고 알수는없고~ㅎㅎ
    즐거운 하루되세요~

  8. 온누리 2011.09.07 1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이 깔끔할 듯 하네요
    먹고싶따~~~~~~~~~~~~내도^^

  9. 코기맘 2011.09.07 12: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칭타오맥주와..꼬치구이..완전 궁합 제대로인데요..크흐흐흐..
    얼마나 맛있었을까하는 생각과 부러움갖고갑니다..ㅋㅋㅋㅋ
    가격도 저렴한데 맛있다고 하시니...접수하고 가요..ㅋㅋㅋㅋ

    • 호야맘 J.mom 2011.09.08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칭타오도 좋아하고 양꼬치도 좋아하니 양꼬치집을 좋아할수밖에 없어요 ㅎㅎ
      기다리는게 단점이지만 자주가서 먹을 생각입니다~~
      -by 남편-

  10. 대한모 황효순 2011.09.07 1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꼬치 처음 봐용~
    먹어 보지도 않아서리~ㅎㅎㅎ
    울 남푠한테 물어봐야 겠어요.
    뭐든 잘 먹는 사람~울 남푠이라죠~ㅎㅎ

    • 호야맘 J.mom 2011.09.08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부부는 저는 가리지 않고 먹지만 많이 먹지 못하고,
      울 아내는 못먹는 것은 있지만 많이 먹어요 ㅎㅎ
      황효순님의 남편사랑이 글에 묻어나는 것 같아요~ ^^
      -by 남편-

  11. 공감공유 2011.09.07 12: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홋 부부님도 양고치 드셨군요~

    전 정말 맛나게 먹었답니다 ㅎㅎ

  12. 행복한요리사 2011.09.07 1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부부님!!
    매화반점! 한번 들려보고싶네요. ^^

  13. 트레킹[trekking]男子 2011.09.07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어 맛나 보이네요. 양꼬치는 양고기겠죠?
    한번도 안먹어봐서 먹어보고 싶네요....^^*

  14. 오렌지노 2011.09.07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그 동생 중 하나가 저라고 말을 못 하십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
    간만에 들렀네요. 이제 저도 블로그 다시 제대로 해야죠 :)

    • 호야맘 J.mom 2011.09.08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ㅎ 너도 있었는데 왜 빼먹었을까? ㅎㅎ
      그런데 종훈이 말고 다 빼먹었어
      우리도 요즘에 블로그 예전만큼 자주 못해서
      추석끝나면 진짜 예전만큼 더 신경써야겠어
      너도 블로그 잘 꾸며~ 자주 놀러갈께~~
      -by 남편-

  15. 하늘을달려라 2011.09.07 1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양꼬치 좋아해유~ㅎㅎ
    지금 손님 오셨는데 간만에 양꼬치나 먹으러 갈까 싶네요 ^^*

  16. 초급 2011.09.07 2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보는 양꼬치입니다. ㅎㅎ

    꼬치도 꼬치이지만 오랜만에 보는 맥주 사진이 있어서 반가웠습니다. ㅎㅎㅎ

    • 호야맘 J.mom 2011.09.08 2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정말 맥주도 포스팅해야되는데 요즘 잘 안마셔서 ㅠㅠ
      가을엔 독일맥주가 제격인데요 ^^
      맥주 포스팅도 좀 해야겠습니다~
      -by 남편-

  17. 리나루카스 2011.09.08 0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칭타오 맥주...병이 좀 특이한 것 같네요. 조금 길다고 해야하나...완샷을 함 찍어주시지..ㅎㅎ

    며칠 전에도 이웃블로거님이 양고기에 대해 포스팅을 한 것을 봤는데...요즘 양고기가 저를 유혹하네요...^^

    양꼬치를 해부하고야 말겠다는 카메라의 들이댐(?)에 살짝 웃고 입맛 다시며 갑니다. 오늘은 왜 이렇게 술을 부르는 글들이 많은지...^^;

    • 호야맘 J.mom 2011.09.08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칭타오는 병이 좀 길어요.
      그리고 640ml라서 국산맥주에비해서 가격대비 양은 적지 않은 편이구요.
      맛은 훨씬맛있으니 전 칭타오가 4천원이면 무조건 칭타오를 먹습니다. ^^
      저도 이웃블로거들을 찾아가면 살을 뺄수가 없어요.
      하지만 꾸준히 놀러가요 ㅎㅎ
      댓글달면서도 칭타오가 땡기네요 ㅠㅠ
      -by 남편-

  18. 바닐라로맨스 2011.09.08 1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악... 저도 양꼬치 먹고 싶어요~

  19. 복돌이^^ 2011.09.08 1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시원한 맥주에 꼬치구이...크~~~~~~
    급 허기가 몰려 옵니다....ㅎㅎ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 김사장 2011.09.18 18: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번주 금요일 다녀 왔어요. 첨가본곳 후배가 가자고 해서. 맛있어요~ 칭따오도 생각나네요~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101
Today15
Total2,221,586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