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우트(Stout) & 기네스 드래프트(GUINNESS DRAUGHT) 리뷰]
 

오늘은 흑맥주 리뷰를 하려고 한다.
사실 기네스 드래프트는 얼마전에 리뷰를 했었기 때문에 오늘은 스타우트를 주로 리뷰하려고 한다.

제품명 : 스타우트(Stout)
 
원산지 : 대한민국
 
제조원 : 하이트맥주(주)
 
원재료 : 맥아(호주 90%, 캐나다 10%), 전분, 홉
 
도수 및 용량 : 5%  330ml

홈페이지 : http://stoutbeer.co.kr 


스타우트(Stout) , 기네스 드래프트(GUINNESS DRAUGHT)와 오븐닭다리양념구이 뜯기!
 

캬아~ 병맥주에 송글송글 맺힌 시원한 물방울만 봐도 시원하다!

스타우트는 이마트수입맥주살때 산건 아니고, 우리부부가 집 근처 작은 홈플러스 마트에 가서
저녁 장 보다가 어김없이 맥주코너로 가서 구경만!! 하려다가...??
데려온 아이다!
스타우트는 오프너 없이도 개봉이 가능한 트위스터 방식이라서 어디서든 쉽게 즐길수 있는 점이 맘에 든다.
국내 유일한 흑맥주 이기도 하다. 
 

흑맥주인데 아주 찐한 흑색은 아니고, 약간 콜라처럼 맑은 흑색을 가지고 있다.
맥주잔을 살짝 얼려두어서 뿌옇게 보이기는 하지만 실제로는 좀 더 맑은 흑색을 띠고 있다. 
 

거품은 그동안 마신 수입맥주에 비하면 좀 빠르게 사라지는 편이다. 입자가 그리 고운편도 아니고...
거품이 사라지고 나면 콜라같은 느낌이다~

사진이 살짝 흔들린 라벨정면모습.

아내가 맥주를 눈 앞에 두고 자꾸 사진만 찰칵 거려서 그런지..
왜 이렇게 사진이 떨렸나 모르겠다...ㅠ.ㅠ

얼마전에 리뷰한 기네스 드래프트도 스타우트와 비교해 볼 겸 함께 마셔보았다.

흠.... 이번엔 아내가 사진찍기가 꽤나 귀찮았나보다... 흔들리고 초점도 안 맞고....
요즘 야근덕분(?)인지..맥주 한 잔 하고 쓰러진걸 보면..
시원하고 맛있는 맥주를 눈앞에 두고 자꾸 사진을 자꾸 찍다 보니 어쩌면 귀찮았을지도...!
But 야근 끄~~~읕!!!! 

기네스 맥주 거품은 역시 굉장히 곱다.
아내는 기네스 드래프트가 더 맛있다고 스타우트는 한두모금 밖에 안 마셨다.
흠... 편식쟁이. 

스타우트와 기네스 흑맥주 색깔을 보면 스타우트는 약간 콜라색상에 가깝고,
기네스 드래프트는 좀 더 탁한 흑색에 가깝다.
거품도 사진상으로 보기에도 기네스가 더 부드럽고 고와보인다.


스타우트는 수입흑맥주에 비하면 싱거운 맛이다.
흑맥주의 그 진하고 강한 향과 쓴맛이 스타우트에서는 별로 느낄수 없었다.
기네스와 비교해서 먹으니 더더욱 싱겁게 느껴졌다.

그리고 이번에 함께한 안주는 금요일날 포스팅한 오븐 닭다리 양념구이다!!! 


그럼 재밌게 읽으셨다면 추천이나 구독 부탁드려요~^^
아래 다음뷰 추천손가락로그인을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다들 한 번씩 꾸욱~~눌러주세요~~^-^ 
Posted by 호야맘 J.m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r. Ripley 2011.06.06 1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맥주의 차가운 온도까지 전달되네요.. 흠.. 맛나겠네..ㅎㅎ

    • 호야맘 J.mom 2011.06.06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차갑게 맛나게 먹었죠. 하지만 국내맥주는 수입맥주를 아직 못 따라가는 것 같아요.
      3박5일로 푸켓에 놀러갔는데,우리나라 술이 태국술만 못하다는 ㅠㅠ
      참 안타깝지만 역시 맥주는 다 맛있어요 ㅎㅎ

  2. 모르세 2011.06.06 15: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 시간이 되세요

  3. †마법루시퍼† 2011.06.06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한부부님, 결국은 기네스 드래프트 승이군요! 수입 맥주와 국산 중, 상대 비교를 한다면 가격도 별 차이는 없을텐데 국산 제뭄을 질을 좀 더 좋게 안만든다는 결론이 나옵니다. 관세 등 안 붙으면 수입나라 자 가격으로 따지면 국산 값이랑 차이 없을 듯 합니다.

  4. 오늘과다른내일 2011.06.07 1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맥주들이 시원해 보이네요..저는 너무나 부드러운 기네스의 맛을 잊지 못하며 살고 있답니다.

  5. 영심이 2011.06.07 15: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읔~모니터에 손 넣어 시원한 기네스 한 병 꺼내오고 싶네요 ㅎㅎㅎ
    저 닭다리 양념구이랑 한 잔 ㅠㅠ

    암튼 보고만 있어도 행복합니다.. ^^;;

    그럼 좋은 오후 되세요~~

    • 호야맘 J.mom 2011.06.07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저도 맨첨엔 흑맥주의 맛을 잘 몰랐는데...
      지금은 외국맥주는 다 좋아해요
      유럽쪽이 맛난거 같아요.
      영심이님도 좋은 오후보내세요

  6. 내사랑 고기&맥주 2011.06.07 16: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기네스 드레프트에 한표~~
    예전에 기네스 드레프트 파는 곳 찾아다니느냐 고생했었는데..
    요즘은 많이들 팔더라구요^^
    아주 좋아요~~

  7. 칼리오페+ 2011.06.07 2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엇!
    저 방금 스타우트 사들고 들어왔는데ㅎㅎ
    여기 이런 포스팅이 딱!!ㅋㅋ
    전 사실 맥주는 편식하는 편이 아니어서
    매우 다양하게 마시고 있어요ㅎ
    그래서 오늘은 스타우트!

    • 호야맘 J.mom 2011.06.07 2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맥주는 여러가지 마셔보는게 좋은 것 같아요.
      그래서 자기만의 입맛에 맞춰서 ^^
      여러가지를 먹다보니 입맛(맥주)이 자꾸 변하게 되네요.
      오늘 스타우트 맛나게 드세요~

  8. 지나가다 2011.08.19 1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개인적으로..
    기네스와 저것을 비교해도 되는 겁니까?
    만행이십니다 ㅎㅎ;

    • 호야맘 J.mom 2011.08.24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답글이 또 늦었네요~^^
      ^^ 지나가다님... 저희부부가 전문가가 아니라서요~^^;
      그냥 비슷하다 생각되면 마시고..
      그냥 즐기면서 하는거니 이해해 주세요~^^
      댓글 감사드리구~ 행복한 하루 되세요~
      -by 아내-

  9. 지나가다 2011.08.19 19: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교대상은 차라리 와바둔캘 (=웨팅어의 둔캘) 이라던가...

  10. 와으 2011.12.21 2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있게 사시네요.. 부러움..제가 희망하는 삶의 태도임 ^^ 잘보고가요.. 기네스 좋아요~ 스타우트는 아직 맛을 안봤네요

  11. ㄴㅈㄴㅈ 2012.03.10 04: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네스의 액스트라 스타우트 맥주 감상평인줄 알고 들어왔는데 하이트 스타우트군요. 기네스 맥주 거품은 질소방식이라 거품이 크림처럼 맛있습니다. 저도 질소에 맛들이고 나서는 탄산은 별로 마시고 싶지 않더군요. 조만간 미국 갈 일 있는데 가면 기네스에서 나오는 액스트라 스타우트 마셔볼 생각입니다. 맛은 드래프트보다 진하다고 하고요. 참조로 캐나다에서는 기네스 먹지 말라더군요. 캐나다에서 만든 기네스는 맛이 없다는.... 미국이나 우리나라에 들어오는건 영국 dublin서 만든걸테구요.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101
Today18
Total2,221,589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