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두동 맛집] 임오네쭈꾸미(이모네쭈꾸미)에 가다!!

 

용두동은 쭈꾸미로 유명하다.
용두동 쭈꾸미골목에서는 유명한 맛집들이 참 많다.
우리가 간곳은 "임오네쭈꾸미" 집이구요~ 원래는 이모네쭈꾸미 였는데 간판을 새로 바꿨다고 한다.
임오네는 1호,2호,3호 그리고 별관이 따로 있다. 우리가 간곳은 분위기가 좀 더 허름한 별관이였다.

쭈꾸미 1인분에 1만원. 여기에 삼겹살도 추가했구요,
당연히 매운맛을 좀 눌러줄 계란찜도 하나 시켰어요.

이곳은 왠지 건물안이라기보다 건물과 건물사이의 골목을 개조한 느낌을 받았다.

주문을 하고 나니 몇가지 반찬들이 나오는데...
차가운 카레도 나와서 의아했는데 여기에 쭈꾸미를 찍어먹으면 매운맛을 덜하게 해준다고 한다.
좀 안 어울릴거 같겠지만 의외로 꽤 어울리는 조합이였다.  

 

쭈꾸미에 넣어먹을 파채와 콩나물도 양푼에 나온다.
콩나물과 파는 처음에 많이 넣으면 물이 나와서 매운맛을 덜하게 해주어서....
매운걸 잘 먹지 못하는 사람들은 오히려 처음부터 넣는게 좋을거 같다.
용두동쭈꾸미는 꽤 매워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생각보다 맵지 않아서 너무 많이 먹게 되는 단점도...^^; 

 

샐러드 역시 쭈꾸미의 매운맛을 살짝 감소시켜주고...

쭈꾸미에 버섯과 떡이 조금 함께 나온다. 

보기에는 꽤 매워보이지만 콩나물을 많이 넣으면 매운맛을 줄일수 있으니,
매운걸 잘 못 드시는 분들은 콩나물을 추가해서 더 많이 넣어주면 될거 같다!

쭈꾸미만 먹기 아쉬우니 삼겹살도 좀 추가하였는데...먹어보니 너무 많이 시키면 삼겹살 기름때문에
쭈꾸미가 살짝 느끼해질수도 있으니까

1인분정도만 추가해서 먹는게 더 좋을거 같다.

 

우리가 좋아하는 계란찜. 생각보다 큰 뚝배기에 나와서 좋았다.

지글지글 잘 익어가고 있는 쭈꾸미와 삼겹살.
지금 다시 보면서도 군침이 돌고 있다 ㅠ.ㅠ

용두동쭈꾸미가 왜 유명한지는.... 먹어봐야 알 수 있을거 같다!!!

쫄깃한 떡과 버섯 그리고 통통한 쭈꾸미를 하나 깻잎에 싸서 한입 먹고,또 한입 먹고, 또 먹고 먹고 먹고...
멈출수 없는 이 맛에 요즘도 자꾸 생각이 난다.

쭈꾸미를 깻잎에 싸서 한입 먹고....맥주 한잔 원샷!!!!

그리고 마지막을 장식해줄 볶음밥!!!

언제나 먹어도 먹어도 맛있는 볶음밥.
아무리 배가 불러도 볶음밥 들어갈 배는 따로 있다는...@.@

아참! 그리고 포장도 되니까... 종종 들러서 포장해가지고 와서 집에서 해 먹어도 좋을거 같다.

 

<임오네쭈꾸미 가는길>
제기동역 6번출구로 나오면 용두동쭈꾸미 골목에 위치.
TEL : 02-925-1628
 

 

여러분들의 추천구독이 저희 부부에게는 큰 행복입니다~^^
아래 다음뷰 추천손가락로그인을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다들 한 번씩 꾸욱~~눌러주시면 오늘 하루 행운만땅☆ 이실거예요~^^

Posted by 호야맘 J.m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무념이 2012.03.28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에 구미에 있는 용두동 쭈꾸미를 갔었는데...카레에 찍어먹는 곳은 동일하네요~ ㅎㅎㅎ

  3. 아빠소 2012.03.28 0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정말 입맛 도는 사진이네요. 쭈꾸미도 맛있는데 삼겹살과 섞어서 먹으면 얼마나 맛있을까?
    매워 보이기도 하는데, 마지막 볶음밥까지 완전.. 오랫만에 외식하셨나봐요?

  4. 주리니 2012.03.28 0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가운 카레가요?
    와우, 저도 매운 걸 먹을때 집에서 활용해 봐야겠네요^^
    삼겹살과 쭈꾸미, 정말 제대로 어우러진 듯 합니다.

    • 호야맘 J.mom 2012.03.28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처음 본거라 더맵지 않을까 했는데
      실제로 먹어보니 괜찮았어용~^^
      용두동은 다 이리 해먹나 보더라구요~^^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by. 토실이

  5. 영심이 2012.03.28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용두동 가면 이모네만 가는데..
    이름이 바뀌었어요..?^^

    쭈꾸미가 제철이니 조만간 가야겠네요.. 너무 먹고 싶어요..^^

    • 호야맘 J.mom 2012.03.28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홍~~그럼 우연히라도 영심이님 볼수 있었을수도요!!ㅎ
      담중 또 임오네로 가려구요~
      이모네에서 임오네로 변경되었다구 하더라구요~
      전 이모네때는 못 가보았어요~ㅠ.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by. 토실이

  6. 별이 2012.03.28 09: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쭈구미 철이라고 하던데... 너무 맛나보여요^^
    즐거운 수요일 되시고요. 힘찬 하루 되세요^^

  7. 착한연애 2012.03.28 09: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매 침이 꼴깍 꼴깍 넘어가는데요?
    아침인데 소주 생각나는건 뭔가요? ㅎㅎㅎ

  8. ♡♥베베♥♡ 2012.03.28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앗~!
    쭈꾸미 삼겹살...
    팍팍~!!
    아아......ㅠ.ㅠ
    어떤맛일까요....ㅠ.ㅠ

  9. 배워봐 2012.03.28 1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콤하니 맛있겠어요..
    찬수도 많고 좋은데요.
    즐거운 수요일 보내세요 ^^

  10. 귀여운걸 2012.03.28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콤한 쭈꾸미를 카레에 찍어먹으면 더욱 맛나겠어요~
    마무리로 맛난 볶음밥까지+_+
    당장 먹으로 달려가고 싶어요^^ 좋은 맛집 소개 감사드려요ㅎㅎ

  11. 러브곰이 2012.03.28 1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임오네가 이모네였군요!! ㅋㅋ
    마지막에 볶음밥까지 쓱쓱 다 먹고 싶네요~~
    오늘도 활기찬하루 되세요^^

  12. ecology 2012.03.28 1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이 쭈꾸미가 맛잇는 철이라하더군요
    맛잇게 보이는 쭈꾸미요리입나더.

  13. 블로그토리 2012.03.28 15: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맛잇겟어요...
    이번 봄엔 쭈꾸미 맛도 못보고 지나게 생겼네요...ㅜㅜ

  14. 용작가 2012.03.28 1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쭈삼에 소주한잔...! ㅎㅎㅎㅎ
    ㅎㄷㄷ 매운맛으로 스트레스도 한방에 날려버리고 말이죠 ^^

  15. 은이가 보는 세상 2012.03.29 0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실이님~~^^ 맛나 쭈꾸미~거기에 삼겹살까지~ ㅋㅋ 매콤하니 맛있어보여요
    전 아직 올해에는 못먹어봤네요 ..오삼겹아니고 쭈삼이네요 ㅋㅋㅋ 볶음밥도 예술이네요~^^
    아침을 이제 막~~먹어서 다행이네요 ㅋㅋㅋ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16. 로사아빠 2012.03.29 1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바야흐로 쭈꾸미철이라 그런지,
    더더욱 맛있어보이네요. 조만간 저희도 먹으러 가고 싶긴한데,,
    아기 둘을 데리고 가려면..ㅎ

    • 호야맘 J.mom 2012.03.29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가둘... 좀 힘드시겠어용~^^
      하지만 포장도 된답니다!!
      퇴근길에 포장해서 집에서 한번 해드셔봄이 어떠실런지요~^^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by. 토실이

  17. 연리지 2012.03.29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시간되세요~

  18. 대한모황효순 2012.03.29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더더욱 간절한
    쭈꾸미~~~
    이 남푠이 맵다고 절대로 안먹겠다고
    무진장 맛나게 하는곳이 있거든요.ㅠ
    나빴쓰~~

  19. 우리유황오리 2012.03.29 2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꾸미철이네요 .맛갈나게 올려주셨네요
    군침이 흐르릅 ...맛있게 드셨나봅니다 저도 행복하게 보고 갑니다
    날마다 좋은날 되시길 기원드립니다

  20. 바닐라로맨스 2012.03.30 0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_+ 매콤한 쭈꾸미!!!+_+
    완전 끌려요~!

  21. 와이군 2012.04.02 0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주에 회식을 쭈꾸미집에서 했었는데 그 맛 다시 생각나네요.
    군침이 쫙 나오는것 같아요 ^^;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104
Today25
Total2,221,495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