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0 1 4 1 0 2 6

4 9 1 일

   

   

구리한강시민공원 나들이 :: 바람에 날아 갈 뻔....

   

    

   

   

시어머님 생신식사 겸 남양주시 별내면에 갈비로 유명한

태능맥갈비에서 식사했어요.

   

   

근데 사진은 없다는 거 ㅋㅋㅋㅋㅋㅋㅋ

내가 맛집 블로거였다면 경을 칠 일 ㅋㅋㅋㅋㅋ

   

   

제이는 얌전히 자기 부스터에 앉아서 꼼짝도 안하고 고기 냠냠 하셨는데

나는 왜 정신이 없었던 것인가...... ㅋㅋㅋㅋㅋ

   

   

   

여튼 식사 다 끝나고 사촌형아들이 나가서 논다니까 제이도 졸래졸래 쫓아간다고 해서 ..

그제서야 나와서 사진 좀 찍기 시작했네요 ㅋㅋㅋㅋ

   

   

제이 사진만 겁나게 많음

너무 많이 찍어서 추리고 추리느라 눈알 빠질 뻔..;;

   

   

   

   

   

형제가 성격이 달라도 너무 다른 두 사촌형들.

   

   

제이가 이뻐서 미칠 거 같다며 ㅋㅋㅋ

   

제이랑 헤어지고 30분도 채 안되서 홀로 침대에 누워 제이가 너무 보고 싶다며 눈물을 흘리는 첫째 형아.

다소 애정표현이 과격하지만 제이한테 스킨쉽 하기를 너무 좋아하는 둘째 형아.

형아들에게 헤어짐의 인사로 엄마도 조심하는 입술 뽀뽀를 마구 해주는 제이.

   

   

세 남자가 모여있으니 든든하구려.

(아..ㄴ ㅔ 남자 구나... 저 뒤에...제이파...흠흠 ㅋㅋㅋㅋ)

   

   

   

   

   

지나가는 아저씨가 계속 안녕 안녕 하는데 쳐다도 안보던 제이.

원래는 고개 꾸벅이며 안녕하세요 도 잘하고 손 흔들며 빠빠도 잘하는데...

갑자기 낯가림??

   

   

근데... 아저씨가 사탕 하나 쥐여주니까..

그제서야 빠빠 해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탕 줬으니 해주는거?

엄마 민망해따 ㅋㅋㅋ

   

   

   

   

   

   

   

   

   

낙엽이 신기한 16개월 베이비

   

   

   

   

   

   

밥 다 먹었고 그냥 헤어지기 아쉬우니

구리한강시민공원가서 애들끼리 뛰놀게 할 심산ㅋㅋㅋ

   

   

   

주차장에서 제일 가까운 잔디밭에 자리 잡아 놀기.

   

   

   

뭘 보고 손가락을 가르킨건지.....

   

   

   

   

   

   

엄마랑 손잡고 걸어요.

제이가 걷고 뛰는걸 너무 좋아해서 엄마 손 잡고 다니는걸 별로 안 좋아하는데

요날은 왠일로 엄마손 좀 잡고 다니대? ㅋㅋ

   

   

엄마는 제이랑 손 잡고 다니는게 좋단말이야~~

   

   

   

   

   

   

   

   

   

   

   

   

하지만 얼마 되지 않아 넌 날 버리고 유모차를 하염없이 밀고 다녔지.

 장난감 쇼핑카트를 사줘야 하나 왜케 유모차며 자전거며...

밀고 다니는걸 좋아하는 지 ㅋㅋ

   

   

   

요맘때 베이비들은 대부분 그른가용?? ㅎ

   

   

   

   

   

   

   

   

   

   

   

   

겁나게 큰 연이 부웅~~하는 바람소리를 내며 날라댕기는게 신기했는지

한참동안 연 날리는거 바라보더라는 ㅎ

   

   

   



 
 

   

   

신나게 팔 휘젖고 놀다가 갑자기 쪼그려 앉아 잔디 구경하기? ㅋㅋㅋ

   

   

잔디 느낌을 매우 싫어해서 앞으로 넘어져도

16개월짜리가 초인적인 힘을 발휘해서 허리로 버텨냄 ㅋㅋㅋㅋ

   

   

혹여나 손바닥에 잔디가 닿으면 스프링 인형마냥 튀어오르듯이 일어남 ㅋㅋㅋㅋㅋㅋ

   

   

   

근데 엄마도 잔디 느낌이 싫긴해...ㅠ.ㅠ

   

따가와..

   

   

   





   

   

갑자기 약수터 할머니,할아버지들이 하는 허리 돌리기를 열심히 함 ㅋㅋㅋㅋ

   

   

   

   

   

   

   

   

   

   

   

   

나 잡아봐라 놀이 중~~~♬





   

   

너무 귀엽자냐!!!!!

   

   





   

   

머리카락 휘날리며 달리기 ㅋㅋㅋㅋ

   

   







 

   

   

비 오기 직전이라 강바람이 세차게 불었는데도..

울 제이 너무 신나셨어!!! ㅋㅋㅋ

   

   

   





   

   

   

이제 좀 같이 다닐만 하니까.... 날씨 추워진다능...ㅠ.ㅠ

   

야외에서 뛰어놀게 하고 프지만,,,

이제 눈도 올것이고 빙판도 생길것이고..ㅠ.ㅠ

   

   

   

   

엄마가 그래서 생애 첫 문센을 등록했어!! ㅎㅎㅎ

평일엔 얼집에서 신나게 놀고 주말에 엄마랑 문센가서 놀자!!!

   

   

비록 남들이 좀 꺼려한다는 12월부터 2월까지 댕기는 겨울학기지만,,,

그래도 날 춥다고 나가자는거 집에만 꽁꽁 싸매두기 싫어서 등록했으니

엄마랑 열심히 다니장!!!!!

   

   

   

   

   

   

   

   

   



   

   

아빠랑 나 잡아봐라 놀이~~~♡


   

   

사랑스런 내 남자 둘~♡

   

   

   

   

   

   

   

   

   

   

   

   



   

제이랑 생일 하루차이 아기도 만난 ㅋㅋㅋ

제이가 얼집 친구들은 너무 좋다고 매일 안아주고 쓰담 해주는데...

   

낯선 친구보고는 약간 거리 둔다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바람이 너무 불어서 잠바 입힘 ㅋㅋ

   

커서 팔을 두번이나 접어 입혀야 하지만 그래도 나름 간지난다잉!!

울 아들!!!

   

   





   

   

난 우리 제이 이 표정 너무 사랑스러워~~~♡

   

제이가 갖고 있는

제이만의 표정

제이의 트레이드마크

   

   

   



   

   

   

   

   

   

   

   

   

   

   

   



   

   

   

둘째 형아만 제대로 나왔어도 세 형제가 나란히 걷는거 잘 포착할 수 있었는데...

   

요녀석들 한 컷에 담기가 왜케 힘드냐 ㅋㅋㅋㅋㅋㅋㅋㅋ

   

   



   

   

제이는 엄마처럼 안 까맣고 아빠 닮아 하얘서 다행이야 ㅋㅋㅋ

   

저리 같이 손잡고 있으니 이건 뭐..

흑 과 백 임? ;;;;

   

   

   



   

   

우리가 갔을때는 코스모스 축제가 끝났을때지만

10월에는 코스모스 축제로 너무 이쁜 구리한강시민공원이에요.

   

무릎 아프신 어머님이랑 어린 아가가 있어서 다 돌아보진 못했지만,

여기저기 산책하고 사진찍고 놀기 너무 좋은 구리한강시민공원이에요!!!!

   

   

   

저희 집에서도 차로 넉넉하게 30분정도 걸려서

아마 날씨 풀리면 종종 찾을 듯 싶네요!!!

   

   

구리한강시민공원 근처 사시는 잇님들!!!

담에 만날 수 있음 만나욧!!!

   

   

   

   

   

   

구리한강시민공원 주차료

1일 3,000원

   

하지만 제이네는 저공해차량 등록으로 반 값!!!

1,500원 내고 들어갔지용!!!

   

   

   

Posted by 호야맘 J.mom

블로그 이미지
네이버로 다시 이사 합니다. http://blog.naver.com/ygsister 36.5˚_우리집 육아온도 by 호야맘
J.mom
Yesterday65
Today0
Total2,201,672

My Link bloger


티스토리 친구하기

티스토리 툴바